티스토리 뷰

면이나 튀김 등을 건져 놓는 스텐레스 채반을 새로 구입했어요. 새 스텐 채반 그대로 쓸 수는 없지요. 세척해서 사용해야 하는데 그냥 한 번 씻고 말기에는 찝찝합니다. 새 스테인리스 망 씻는 법입니다.

 

 

 

다이소에서 새로 구입한 손잡이 스테인레스 채반이에요.

 

 

 

그럼 새 스텐레스망 씻기를 해보겠어요. 먼저 수세미에 주방세제 묻혀 거품 내가면서 씻었어요.

 

 

 

그리고 물에 헹궜고요.

 

 

 

다시 물을 받아 채망을 물 속에 넣었어요.

 

 

 

가스불에 올려놓고 베이킹소다 두 스푼 정도 넣었어요.

 

 

 

그리고 식초도 넣었습니다.

 

 

 

그리고 팔팔 끓여주어요. 이때 손잡이가 플라스틱 재질인 경우에는 뜨거운 물에 닿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어쨌든 끓도록 조금 놔두다가 불을 끈 채 그대로 5분 정도 담가두었어요.

 

 

 

담가두었던 물이에요. 물에 이물이 약간 있는 듯해요. 물론 베이킹소다와 식초를 넣어 물 자체가 아주 맑지는 않은 듯, 하지만 망 자체에서 나오는 더러운 이물도 아마 물 속에 포함되었을 것 같아요.

 

 

 

건져낸 스텐 체망 건지게는 다시 한 번 주방세제 풀어 깨끗이 씻어준 뒤 물에 여러 번 헹구었습니다.

 

 

 

이렇게 해서 새 스텐망 세척 마쳤습니다. 예전에는 그냥 세제 묻혀 한 번 씻기만 했는데 새 냄비, 새 프라이팬 세척하다 보니 그렇게만 씻을 일은 아니더군요. 깨끗이 씻을 필요성은 있을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