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시흥에 갔다가 물왕 저수지 쪽에 점심을 먹으러 갔어요. 처음에는 다른 곳을 생각했었는데요. 결국 예전에도 가본 적이 있었던 시흥 물왕저수지 맛집 예원 한정식집에 갔습니다.

 

 

 

경기도 시흥시 동서로, 물왕동 물왕저수지 주변 예원 한정식집입니다.

 

 

 

입구에 들어서면 이렇게 아기자기한 도자기들과 다육이가 진열되어 있어요.

 

 

 

저희는 2층으로 안내 받았고요. 먼저 보리차를 갖다주었어요.

 

 

 

따끈한 보리차 한 잔 하면서 주문을 하였는데요. 예원 한정식집의 가장 기본 메뉴, 제일 저렴한 예원 정식으로 주문했어요. 예원 정식 가격은 1인당 16,000원이고요. 외에도 수선화 정식이 25,000원, 자운영 정식이 35,000원, VIP정식이 55,000원이에요.

 

 

 

죽이 먼저 나왔어요.

 

 

 

검은깨죽, 흑임자죽인데요. 시커먼 게 보기에는 썩 끌리지 않지만 맛은 고소하니 먹을만 했어요.

 

 

 

그리고 샐러드입니다,

 

 

 

양상추, 무순 등 야채가 있고요. 보라색의 소스가 곁들여져 있어요.

달콤하니 신선함이 느껴지는 샐러드인 것 같아요.

 

 

 

다음 탕평채에요

 

 

 

청포묵에 숙주나물이 곁들여져 있는데 담백하면서 간이 심심하니 자극적이지 않아 좋았어요.

 

 

 

궁중잡채에요.

 

 

 

일반적인 잡채와 달리 고추기름이 들었는지 살짝 매콤한 맛이 돌았어요.

 

 

 

이건 새우탕

 

 

 

새우탕에는 수제비와 조랭이 떡이 들어 있어요.

 

 

 

국물은 새우맛이 나는데 첫 술을 떠 먹었을 때에는 별로였는데 먹다 보니 괜찮더라고요.

 

 

 

야채탕수입니다.

 

 

 

야채탕수 속에는 브로콜리가 있고요.

 

 

 

고구마도 있어요. 탕수육 소스에 버무러져 달콤하니 아이들이 좋아할 맛인 것 같아요.

 

 

 

한방보쌈이에요. 

 

 

 

돼지고기 수육은 인당 두 점씩

 

 

 

가운데 새우젓이 담겨진 조그만 양념 그릇이 있고요.

 

 

 

무무침

 

 

 

시래기가 있어요. 시래기는 좀 짰어요.

 

 

 

보쌈은 누린내 없이 잘 삶겨진 듯, 부드러웠습니다.

 

 

 

크림새우

 

 

 

바삭한 새우튀김이에요. 인당 하나씩입니다.

 

 

 

물김치

 

 

 

무가 아삭하니 시원했어요.

 

 

 

불고기 냉채

 

 

 

저는 불고기는 따뜻하게 먹는 게 좋더라고요. 불고기가 차가우니 별로였어요.

 

 

 

마지막으로 밥이 나올 차례, 먼저 반찬들이 세팅되었습니다.

 

 

 

무깍두기

 

 

 

고추부각튀김

 

 

 

콩조림

 

 

 

짠지

 

 

 

그러고 보니 밑반찬들 맛은 제대로 못 보았네요.

 

 

 

이건 된장찌개, 된장찌개가 의외로 맛이 괜찮았어요.

 

 

 

밥은 솥밥으로 나왔어요.

곤드레 솥밥인데 인당 한 솥씩 나오는 건 아니고 덜어 나눠 먹습니다.

 

 

 

각기 그릇에 덜어 놓고 솥에는 뜨거운 물 부어 누룽지로 먹으면 되지요.

 

 

 

곤드레 밥은 테이블에 있는 양념간장 넣어 비벼 먹으면 됩니다.

 

 

 

곤드레가 질기지 않고 부드러웠어요.

 

 

 

마지막으로 달콤하고 시원한 주스 한 잔으로 입가심했어요.

 

 

 

그렇게 시흥 예원 한정식집에서 식사를 마쳤습니다. 오랜만에 가보니 일단 달라진 게 밥이 곤드레솥밥으로 나오더군요. 예전에는 조그만 컵에 밥이 나왔던 것 같은데... 아무튼 가족 모임 등 모임 장소로는 괜찮을 듯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시흥시 물왕동 158-1 | 예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