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저희 집 외식 메뉴는 거의 비슷비슷한데요. 좀 특별난 게 없을까 하고 파주 프로방스 맛집, 헤이리 맛집으로 찾아보니 삼고집이라는 곳이 있어 11월 초쯤에 갔습니다.

 

 

 

파주 탄현면 새오리로, 지번으로 성동리에 위치한 삼고집 파주점이에요. MBC '생방송 오늘 저녁' 파주여행에서 맛집으로도 소개된 모양이더라고요.

 

 

 

파주 삼고집 메뉴입니다. 고기말이가 19,000원이고요. 추가로 한우떡갈비 10,000원, 치즈구이 10,000원, 육전이 25,000원, 물 막국수 8,000원, 비빔막국수 9,000원, 된장찌개 4,000원, 공기밥 1,000원 등입니다. 저희는 여기서 우선 고기말이 2인분과 육전을 시켰어요.

 

 

 

고기말이의 경우 한우의 신선도와 품질유지를 위해 하루 판매량 만큼만 수작업으로 고기를 말아 제공하고 있다고 씌여 있네요.

 

 

 

주문 후 밑반찬들이 놓여졌어요.

브로콜리예요. 데친 데친브콜리인 듯하고요. 초고추장이 곁들여져 있어요.

 

 

 

깻잎장아찌예요.

 

 

 

달콤짭쪼름한 무장아찌

 

 

 

향긋한 참나물 장아찌

 

 

 

백김치예요.

 

 

 

소스는 개인별로 따로 나왔어요. 땅콩소스와 간장소스 두 종류입니다.

 

 

 

그리고 주문한 육전입니다.

 

 

 

육전 위에 깨가 솔솔 많이 뿌려져 있어요.

 

 

 

파채가 있는 소스랑 나왔어요.

 

 

 

고기에 계란옷이 입혀져 있는 육전

 

 

 

속의 고기가 앏아 질기지 않은 것 같아요.

 

 

 

겉의 계란옷도 얇아요.

 

 

 

육전은 자칫 먹다보면 느끼할 수도 있는데 파채랑 먹으니 느끼하지 않고 술술 잘 넘어가는 것 같아요.

 

 

 

고기말이도 나왔습니다. 기름칠이 된 움푹한 가마솥 판에 고기말이를 놓아 굽고 있는 중~

 

 

 

고기말이는 얇게 썰어진 소고기에 깻잎, 부추를 넣어 말아 놓은 듯합니다. 그래서 익히기 전 비주얼은 겉은 불그스름하고 속은 푸릇한데요. 서로 대비되는 색깔이라 이뻐 보이더라고요.

 

 

 

고기말이 역시 얇아 금방 익어요. 동그랗게 말아져 있기에 굴러가며 익히면 됩니다.

 

 

 

익은 고기말이에요.

 

 

 

간장소스에는 고기만 찍어 먹고. 땅콩소스에 먹을 때는 깻잎지에 무지, 백김치를 놓고 고기말이는 땅콩소스에 찍어 쌓아 먹으면 맛있다고 합니다.

 

 

 

고기는 알단 얇아 질기진 않고요.

 

 

 

속에 깻잎, 부추같은 채소가 있어 함께 먹으니 확실히 느끼한 맛은 없는 것 같네요.

 

 

 

다음 막국수도 시켜 먹었어요. 비빔막국수입니다. 가격은 9,000원 

 

 

 

비빔막국수는 오이, 무, 삶은계란, 김가루가 곁들어져 있어요.

 

 

 

비벼 먹으면 되지요.

 

 

 

좀 매콤한 편인데 그런대로 맛은 괜찮은 것 같아요.

 

 

 

이건 물막국수, 물막국수는 제가 먹은 건 아니고 살짝 맛만 봤는데 이것도 괜찮더라고요.

 

 

 

그렇게 식사를 마쳤어요. 헤이리 예술마을, 프로방스 마을 근처에 위치해 있어 구경도 하고 식사도 하면 좋을 것 같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탄현면 성동리 96-2 | 삼고집 파주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