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온 식구가 치킨을 좋아하는 편이라 가끔 사먹는 치킨, 최근에는 교촌치킨을 자주 사다 먹었는데, 이번에는 오랜만에 BHC 치킨, 그 중 맛초킹을 사 먹었어요.

 

 

 

배달되어 온 BHC 맛초킹, 가격은 17,000원, 그런데 저희 동네에서는 배달료가 3,500원이나 하더라고요. 합하면 20,000원이 훌쩍 넘는데요. 요즘에는 배달비 때문에 결과적으로 값이 높아지므로 배달 음식 시키기도 부담스러워요.

 

 

 

어쨌든 맛초킹 치킨이고요.

 

 

 

캔콜라 하나

 

 

 

치킨무예요. 물은 따라냈어요.

 

 

 

맛초킹은 순살과 뼈 있는 것 두 가지로 나뉘어지지요. 이건 뼈 있는 거예요.

 

 

 

흑임자가 솔솔 뿌려져 있고요. 송송 썬 대파가 곁들여져 있어요.

 

 

 

숙성 간장과 꿀을 넣어 만든 오리엔탈 블렌드 소스로 맛을 내었다는 맛초킹 치킨, 간장 양념이라 색깔은 약간 거무틱틱해요.

 

 

 

맛은 달콤짭조름한 맛

 

 

 

겉의 튀김옷은 바삭하면서 약간 쫀득거리는 맛도 있는 것 같아요. 튀김옷만 봤을 때에는 마치 찹쌀 탕수육 맛 비슷한 것 같기도 하고...

 

 

 

속살은 퍽퍽살의 경우에도 퍽퍽함이 덜하고 촉촉하니 먹을만 합니다.

 

 

 

그런데 양념이 좀 적게 묻힌 것 같아요.

 

 

 

어쨌든 오랜만에 BHC 맛초킹 먹었는데요. 맛초킹은 튀김옷도 그렇고 간장소스도 그렇고 중국 음식 맛이 약간 느껴지는 것 같았어요. 이상 BHC 맛초킹 후기였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