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메이크업베이스의 기능, 사용법, 그리고 피부타입별, 피부톤별 적당한 메이크업베이스 색깔에 대해서 알아봅시다.


메이크업베이스 기능(효과)

▶색조화장이나 파운데이션의 입자가 피부로 침투하는 것을 막는 피부보호 기능, 따라서 색소의 착색을 막아줍니다.

▶보정의 기능이 있는데, 피부색의 톤을 일정하게 유지하고 피부의 결점을 커버하여 피부색을 일정하게 만들며, 또한 본래의 피부보다 밝고 깨끗한 피부로의 표현이 가능하게 합니다.

▶피부 표면에 막을 형성하여 파운데이션의 표현 효과를 더욱 상승시켜 깨끗한 메이크업을 표현할 수 있으며, 퍼짐을 좋게 하는 등의 사용감이나 피부 밀착성을 높여주어 화장이 오랫동안 지속시키는 기능이 있습니다.

 

 

메이크업베이스 바르는 법(사용법)

메이크업베이스 바르는 순서는 기초 화장품을 바르고 난 후 파운데이션 바르기 전에 발라주는데, 바를 때는 너무 많이 바르면 파운데이션이 밀리게 되거나 뜨는 느낌이 나므로, 적당한 양만 덜어 양볼, 이마, 턱, 코 부위에 놓고 얼굴에 펴 바른 다음 패팅해 줍니다. 그래도 번들거림이 있다면 티슈로 한 번 눌러준 후 파운데이션을 바릅니다.

 

 

피부색에 따른 메이크업 베이스 크림 선택법

피부색깔이나 원하는 피부 표현에 따라 메이크업 베이스 색깔을 결정할 수 있습니다.

그린(연녹색) 메이크업베이스
메이크업베이스로서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색인데요. 여드름 자국이나 잡티가 많을 경우, 피부가 붉거나 울긋불긋한 경우, 붉은 피부톤을 조절하고 깨끗한 피부 표현을 할 수 있습니다.

바이올릿(보라색) 메이크업베이스
노랗고 칙칙한 동양인의 피부에 많이 사용하는데요. 이처럼 보라색의 메이크업베이스는 노란색을 띠는 피부색을 중화시켜 주며, 피부색의 톤을 밝게 하고 칙칙한 피부는 화사하게 보정해 줍니다.

핑크(분홍색) 메이크업베이스
혈색이 안 좋고 핏기가 없거나, 창백한 피부에 적합한데요. 피부색과 비슷하여 피부를 자연스럽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청색 메이크업베이스
얼굴이 지나치게 홍조를 띠어 붉은기를 감추고 싶을 때나, 피부를 희게 표현하고 싶을 때 적당합니다.

오렌지(주황색) 메이크업베이스
선탠한 느낌의 건강한 피부색을 표현하고 싶을 때 유용합니다.

옐로우 메이크업베이스
까무잡잡한 피부를 노름스름하게 중화시키고 싶을 때 적당합니다.

흰색 메이크업베이스
얼굴톤을 한 톤 밝게, 투명한 피부로 표현, T존 부위에 하이라이트를 줄 때. 파운데이션의 명도를 조절할 때 쓰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