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우리는 살면서 크고 작은 병에 걸리는데요. 아픈 몸을 고치기 위해서는 약이 필요하죠. 그런데 약을 먹을 때 무엇으로 넘기시나요? 가끔 물이 아닌 우유, 주스 등과 같은 음료수로 약을 섭취하시는 분들도 있는데, 약을 먹을 때 종류에 따라 함께 섭취해서는 안 되는, 주의해서 먹어야 할 음료수들이 있습니다. 그것에 대해 한 번 알아보겠어요.

 

 

우유

 

약을 우유와 먹는다고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는 것은 아닙니다. 염증을 줄이고 통증을 완화하는 아스피린 등의 진통제는 위를 자극하기 때문에 우유와 같이 먹으면 위장 장애를 줄일 수 있어 좋습니다.

 

그러나 약을 먹을 때 우유와 함께 먹으면 우유 속 칼슘 성분이 약의 흡수를 방해하고 위벽을 차단하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항생제 중 테트라사이클린 계열과 항히스타민제, 항전간제(간질 치료제), 항진균제 등을 복용할 때는 우유와 함께 먹으면 약의 흡수를 방해해 약효가 감소합니다.

 

가래가 끓는 기침에도 우유가 기도점액을 진하게 하므로 좋지 않는데요. 가래를 희석시키고 보습화하기 위해 우유가 아닌 충분한 물을 마시는 것이 더 좋습니다.

 

또한 우유는 약알칼리성으로 위산을 중화시키기 때문에 장까지 가야 하는 변비치료제와 함께 먹을 경우에 위에서 녹여 약효가 떨어지게 되고 복통을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홍차나 녹차

 

홍차나 녹차 같은 차에는 탄닌이 함유되어 있는데, 철분이 함유된 약과 함께 먹을 경우 탄닌 성분이 철분과 결합해 철분 고유의 성분을 변화시켜 탄난산철을 만들어 약이 몸에 흡수되는 작용을 방해해 약의 효과를 떨어뜨립니다.

 

 

커피, 차, 코코아 등 카페인 음료

 

감기약, 진통제와 같은 약을 먹을 때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는 커피 등과 함께 먹으면 카페인 과다로 중추신경을 흥분시키는 작용이 극대화되어 불면증, 심장발작의 우려가 있습니다.

 

 

자몽주스

 

고혈압약을 자몽주스와 함께 먹으면 자몽의 나린진 성분으로 인해 약효가 지나치게 강해져 급속도로 협압이 떨어져 아주 위험해질 수 있으므로 고혈압약과 함께 먹으면 절대로 안 되는 음료수입니다. 아울러 고지혈증약, 부정맥 치료제, 신경안정제, 발기부전 치료제 등 역시 약의 작용이 극대화되어 몸에 이상 반응이 생길 수 있습니다.

 

 

탄산음료

 

사이다나 콜라 등 탄산음료와 약을 함께 먹을 경우 위에서 약의 효과를 반감시켜 효능을 제대로 볼 수 없습니다.

 

 

오렌지주스

 

알루미늄이 들어 있는 제산제를 오렌지주스와 함께 먹으면 알루미늄 성분이 체내로 흡수될 수 있기 때문에 함께 복용하는 것은 좋지 않은데요. 아울러 오렌지에도 자몽보다는 미약하지만 나린진 성분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에 고혈압약과 함께 섭취하는 것은 피합니다. 하지만 철분제를 오렌지주스와 함께 먹으면 흡수율을 높일 수 있어 좋습니다.

 

 

약에 따라 약효를 반감시키기도 하고, 더 증가시키도 하므로 함께 먹는 것을 피해야 할 음료들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약과 다른 음료들과의 반응을 하나하나 알 수 없기 때문에 결론적으로 약은 물과 먹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다고 할 수 있으므로 약을 먹을 때는 미지근한 물과 함께 섭취하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