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갑자기 닭갈비가 먹고 싶더라고요, 예전에 '집밥 백선생'에서 닭갈비 만드는 법 배우고 나서 집에서 한 번 만든 적 있었는데 맛은 있었지만 그걸 다시 만들어 먹자니 귀찮기만 합니다. 뭐니뭐니 해도 그냥 사다 먹는 게 편하지요.

 

닭갈비하면 춘천, 춘천 닭갈비인데 어디에서 먹을까, 닭갈비 맛집이 어딜까 하다가 부천역 북부역 근처 닭갈비집 유가네에 가게 되었어요.

 

 

 

유가네 닭갈비는 체인점이지요. 부천역점이에요.

부천북부역 부천로3번길 조마루 감자탕 맞은편에 위치해 있답니다.

 

 

 

뭐를 먹어볼까 하다가 유가네 숯불닭갈비로 주문했어요. 가격은 1인분에 9,000원씩이에요. 먼저 버섯, 양배추, 대파 등 채소, 떡사리부터 익혀줍니다.

 

 

 

익히는 동안 반찬은 셀프코너에서 먹을 만큼 가져오면 되는데 먼저 샐러드 가져왔고요.

 

 

 

콩나물무침이고요.

 

 

 

무쌈이에요.

 

 

 

시원한 물김치입니다.

 

 

 

야채 익는 시간이 제법 오래 걸리는데요.

마침내 야채가 다 볶아졌고요. 이제 닭고기 넣어주면 되겠지요.

 

 

 

요게 앙념 발라 숯불에 한 번 구운 숯불닭갈비에요.

 

 

 

야채 볶은 것에 한데 넣어 잘라 볶아줍니다.

 

 

 

드디어 다 볶아졌고요. 먼저 닭고기부터 먹었어요.

숯불에 구워서인지 느끼하지 않고 담백하네요.

 

 

 

닭갈비 속 채소도 맛있지요.

양배추의 경우에는 부드러우면서 아삭거림도 있어 좋은 것 같아요.

 

 

 

쫀득한 떡도 먹어줬어요.

 

 

 

그리고 닭갈비에 볶음밥 빠질 수 없지요. 볶음공기에 치즈사리 추가해서 볶았답니다. 모짜렐라치즈가 먹음직스럽게 녹아내렸어요.

 

 

 

한입 떠 먹으니 볶음양념맛에 치즈가 더해지니

고소한 맛도 나는 게 배가 이미 부른 상태였지만 저절로 먹히더라고요.

 

 

 

그렇게 한 끼를 또 해결했어요. 유가네 닭갈비, 아주 특별히 맛있다고는 할 수 없지만 그렇다고 맛이 없지도 않은 그런대로 맛은 무난했던 것 같아요.

 

어쨌든 오랜만에 찾은 부천북부역 근처였는데 역시나 거리에는 젊은 학생들로 붐비더군요. 식당 안 손님도 그렇게 많지만 않았지만 손님 대부분이 역시 젊은 학생이었어요. 요 근처만 오면 왠지 저도 따라 젊어지는 것 같아 좋더라고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부천시 원미구 심곡동 174-11 | 유가네닭갈비 부천역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