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출출하면 생각나는 메뉴, 바로 치킨이지요. 이번에는 정말 오랜만에 땅땅치킨을 시켜봤어요. 땅땅치킨의 가장 인기있는 메뉴 바로 세트3번을 시켰답니다.

 

 

 

배달되었습니다. 상에 놓고 보니 거하네요.

 

 

 

땅땅치킨 메뉴들입니다. 매콤찹스의 가격은 17,000원이고요. 크런치땅 17,000원, 후라이드 치킨은 16,000원, 양념치킨은 17,000원이군요.

 

그외에도 여러 메뉴가 있습니다. 제가 시킨 세트 3번 가격은 18,500원이에요. 테이크아웃하면 1,000원 할인되고요. 저희 집은 근처에 땅땅치킨이 없어 조금 떨어진 곳에 시켰더니 원래 가격에 1,500원을 더 받더라고요. 그래서 20,000원이나 지불했어요.

 

 

 

어쨌든 치킨과 소스, 콜라, 치킨무로 구성되어 있어요.

 

 

 

치킨은 허브순살치킨과 땅땅불갈비 두 가지입니다.

 

 

 

소스도 두 가지, 이건 매콤소스이고요.

 

 

 

이건 어니언 머스타드 드레싱이에요.

 

 

 

쌈싸무에요. 특이한 게 깍두기 모양의 치킨무와 쌈무가 반반씩 있네요.

 

 

 

그리고 이건 콜라, 치킨에 빠질 수 없지요.

 

 

 

이제 치킨 맛 한 번 볼게요. 먼저 땅땅치킨 허브순살치킨입니다.

 

 

 

허브순살치킨은 바삭한 튀김옷이 특징인 것 같아요.

 

 

 

그리고 속살은 부드러운 게 특징이고요. 닭다리살을 사용해서인지 살이 퍽퍽하지는 않고 촉촉한 편이에요. 맛은 달달한 맛도 있고 허브간장의 짭조름한 맛도 있어요. 아이들이 좋아할 맛이에요.

 

 

 

달작지근한 머스타드 소스에 찍어 먹어도 보았고요.

 

 

 

매콤소스에도 찍어 먹어도 봤어요. 매콤소스에 찍어 먹으니 매콤한 양념치킨 먹는 듯하네요.

 

 

 

이건 또다른 메뉴, 바로 땅땅치킨 땅땅 불갈비에요.

 

 

 

언뜻 보면 마치 족발 비슷하게 보이는데요.

 

 

 

쫀득한 식감에 구워서인지 느끼함이 덜한 것 같아요.

 

 

 

불맛도 좀 나고 바비큐 먹는 듯하네요.

 

 

 

허브순살과 땅땅불갈비 둘 다 순살이에요. 저처럼 뼈발라 먹기 귀찮아하는 사람에게는 순살이 먹기 편하지요. 그런데 영수증을 보니 닭고기 원산지는 국산이 아니더군요. 땅땅불갈비는 브라질산이고요. 허브순살치킨은 태국산이더라고요.

 

 

 

그건 그렇고 땅땅치킨이 벌써 13주년이네요. 고객감사 이벤트를 하더군요.

 

 

 

이벤트의 일환으로 스티커를 주는데요. 뒷면에 행운번호가 있어요. 이 번호를 확인한 뒤 땅땅치킨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응모하면 1등 1명은 순금바를 주고요. 2등 13명은 땅땅치킨 캐릭터 인형, 3등 300명은 스몰 매콤찹스 교환권을 주는군요. 참여하면 좋겠지요.


댓글
  • 프로필사진 마끼아또같은 남좌 예전에 친구들과 집앞 땅땅치킨에서 맥주와 셋트메뉴로 많이 먹었던 기억이나네요 ㅋㅋ 그때 정말 맛있었는데.. 지금은 자주 가지는 않지만 맛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ㅎㅎ 잘 보고 갑니다^^ 2017.05.14 19:08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