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야식 메뉴로 즐겨 먹는 치킨, 지난 주말 저녁에 날씨가 더워 밥도 먹기 싫어 식사 대용으로 치킨을 먹기로, 깐부치킨을 포장해 와 집에서 먹었습니다.

 

 

 

깐부치킨이에요. 후라이드 치킨 가격은 17,000원,

후라이드와 양념 반반은 1,000원 플러스해서 18,000원이네요.

 

 

 

이건 후라이드 양념 반반 치킨이에요. 조각이 커서인지 몇 조각이뿐이라 양이 좀 적어 보이더라고요.

 

 

 

먼저 깐부치킨 후라이드 치킨입니다.

 

 

 

겉은 바삭, 튀김옷이 얇은 편이에요.

 

 

 

속살이에요. 간도 쏙 배여 있고요. 퍽퍽살이라도 촉촉하니 먹을만한 것 같아요.

 

 

 

다음 양념을 묻힌 깐부치킨 양념 치킨

 

 

 

달달한 빨간 양념, 양념이 쫀득해요. 마치 강정 먹는 듯하네요.

 

 

 

깐부치킨은 처음 먹어보는건데요. 치킨 맛이야 거의 비슷하긴 하지만 그래도 약간의 차이들은 있는 것 같아요. 일단 제 입맛에는 바삭하니 맛이 괜찮은 것 같아요. 그런데 양이 좀 적은 듯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