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즘 건강을 위해 등산을 하거나, 휴가를 맞이하여 산으로 들로 많이 가는데요. 따라서 뱀에게 물리는 사고도 아울러 발생하게 됩니다. 만약 독사에 물렸을 경우, 응급처치가 중요한 만큼 독이 없는 뱀과 맹독을 지닌 독사의 구별법을 안다면 올바르고 빠른 대처법으로 위기를 모면할 수 있을 테지요. 따라서 '위기탈출넘버원'에서 소개한 독사구분법과 독사에 물렸을 때 나타나는 증상, 그리고 응급처치 방법, 뱀 물림 사고 예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뱀 물림 사고가 7~10월에 많이 발생하는 이유

뱀에게 물리는 사고의 절반 이상이 7~10월에 집중되어 있는데, 그 이유는 보통 뱀들은 바위틈이나 나무 구멍에 숨어 있다가 소화를 시키거나 몸을 말릴 때만 바위 위나 수풀로 나오는데요. 아무래도 장마철을 비롯한 여름에는 비가 자주 오게 되므로 젖은 몸을 말리기 위해 바위 위나 수풀로 나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동면에 들어가는 10월까지 뱀의 활동이 가장 활발해, 뱀 물림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는 것입니다.


독사 구별법

전 세계에 서식하는 뱀은 3,000여 종으로 그 중에서 치명적인 독이 있는 독사는 200종이 넘습니다. 우리 나라에도 살모사나, 유혈목이, 쇠살모사(불독사), 까치살모사 같은 4가지 종류의 독사가 서식하는데요. 이러한 독사와 독이 없는 뱀을 구분하는 차이점으로는 머리 모양과 이빨 자국을 들 수 있습니다.


먼저 머리 모양을 살펴보면 독이 없는 뱀은 머리 모양이 둥글고 가늘지만, 독사의 대부분은 머리 모양이 삼각형입니다.


미처 뱀의 머리 모양을 보지 못했을 경우에는 물린 이빨 자국을 보고 독사인지 구별할 수 있는데요. '위기탈출넘버원' 방송에서 바나나껍질을 독이 없는 뱀과 독사에게 물게 해 이빨 자국을 비교해 보았습니다. 위 사진의 왼쪽에는 독이 없는 구렁이과의 누룩뱀이 문 이빨 자국으로, 네 줄로 나란히 난 윗니 자국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오른쪽 사진은 맹독을 지닌 독사의 일종인 까치살모사가 문 자국입니다. 두 줄로 난 윗니 자국 외에도 두 개의 송곳니 같은 이빨 자국이 있습니다. 이는 바로 날카롭게 난 까치살모사의 독니 때문에 이런 자국이 난 것인데요. 만약 뱀에게 물렸을 경우 이처럼 두 개의 독니 자국이 있다면 독사에 물린 것이므로 빨리 응급처치를 해야 합니다.
 


독사에 물렸을 때 증상

불에 덴 것처럼 화끈거리는 통증이 생기고 물린 부위가 부어오르며, 특히 혈관을 타고 퍼질 경우 어지럼증, 구토가 시작되고 쇼크로 인한 뇌출혈, 급성 신부전, 심장마비로 결국 사망에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이 모든 증상은 뱀에게 물린지 불과 2시간 만에 나타나는데요. 이렇게 짧은 시간 내에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는 건 독성분이 혈액 내의 적혈구와 혈소판을 파괴해 갑자기 혈액이 응고되거나 출혈이 일어나게 되고 결국 혈액순환을 막게 되는 것입니다.


독사에 물렸을 때 응급처치 방법(대처법)

야외 활동을 하다 독사에 물리면 뱀이 다시 공격할 가능성이 높으니 사고 지점에서 벗어나는 것이 좋습니다.

몸을 많이 움직일수록 독이 빨리 퍼지므로, 환자를 움직이게 하지 말고 최대로 편안하게 눕힌 뒤 119에 재빨리 신고해 구조를 요청합니다.

깨끗한 물을 부어 물린 부위의 독과 이물질을 씻어내고, 심장보다 낮은 위치에 물린 부위를 내려놓습니다.

독이 전신으로 퍼지는 것을 막기 위해 물린 부위 위쪽으로 10~15cm 떨어진 곳을 손가락 1개가 들어갈 만큼 느슨하게 묶습니다. 만약에 심하게 붓고 통증이 심한 상태에서 물린 부위를 너무 꽉 묶을 경우 팔, 다리 등이 괴사되어 물린 사지를 절단해야 하는 경우도 있으니 약간 느슨하게 묶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병원으로 옮길 때 1339로 전화하면 해독주사가 있는 병원을 안내받을 수 있으니 최대한 빨리 병원에 가는 것이 환자를 살리는 방법입니다.

독이 없는 뱀이라면 물린 부위를 깨끗이 씻고 병원에서 항생제 연고를 처방받아 물린 부위에 발라 줍니다


독사에게 물렸을 때 잘못된 응급처치 방법(×)

통증을 줄이거나 소독하기 위해 소주를 먹거나 뿌리는데, 술로 인해 혈액순환이 빨라져 독이 더 빨리 퍼지게 됩니다. 그리고 물린 부위에 담뱃가루나 된장을 바르는 행동 역시 물린 부위에 2차 감염을 일으킬 수 있으니 검증되지 않은 민간요법은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TV드라마 같은 걸 보면 독을 입으로 빨아내는 행동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만약 입안에 상처나 충치가 있는 경우 독이 혈관을 타고 심장까지 갈 수 있기 때문에 이런 행동은 환자와 구조자 모두 목숨이 위험할 수 있습니다.

물린 부위에 화상을 입은 것과 같은 화끈거림과 통증 때문에 얼음으로 물린 부위를 찜질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얼음이 혈액의 흐름을 차단해 물린 부위를 괴사시킬 수도 있습니다.


뱀 물림 사고 예방법

장마철 비가 개면 젖은 몸을 말리기 위해 뱀이 유독 활발해지는 시기이므로 특히 조심해야 되는데요. 따라서 산이나 들에 갈 때는 날씨가 덥더라도 뱀에게 물릴 경우를 대비하여 독을 1차적으로 흡수해 줄 긴 바지를 입고 발목 위에까지 오는 등산화를 신습니다.

뱀의 특성상 먼저 사람을 물거나 공격하지 않지만 밟거나 위협을 가하면 공격성을 띠므로 산을 걸을 때에는 지팡이나 장대를 이용해 풀과 나무를 걷어 뱀의 출몰 여부를 확인하며 걷는 것이 안전합니다.

캠핑처럼 산에서 오랜 시간 머물러야 하는 경우라면 뱀 퇴치법으로 뱀이 싫어하는 담뱃가루나 백반가루를 물에 풀어 텐트 주변에 뿌려두는 것이 좋습니다.


뱀독은 위험하지만 응급처치만 제대로 하고 최대한 빨리 병원에 가면 사망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고 하니, 올바르고 재빠르게 대처하는 것이 중요할 것 같네요.


댓글
  • 프로필사진 경험담 까마귀가 우는 소리 듣고 10초후 지나갈려는 찰나에 수풀속에서 밧줄로 땅을 후리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하마터면 뱀에 물릴뻔했습니다
    까마귀도 영물이고 800년된 나무도 영물입니다 옻나무의 옻작용도 영물이고 밝혀지지 않은게 많습니다
    2013.06.03 07:34
  • 프로필사진 김지섭 이야~ 정말 잘 썼다^^ 2017.10.14 21:43
  • 프로필사진 이기영 정~~~~~~~말 감사해요 마침 독사가 아닌 뱀 얼굴 모양 나왔더라구요.그리고 뱀에 물렸을때 증상,독사에게 물렸을때 대처법등 정~~~말 고마워요 2020.06.09 22:12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