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우리는 평소에 생활하면서 깨끗한 곳에 가만히 있지 않는 이상 옷에 얼룩이 묻는 경우가 많아요. 이 얼룩을 적절한 방법으로 빨리 지우지 않는다면 얼룩진 채로 그대로 입어야 되는 혹은 버리는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 이때 자주 묻힐 수 있는 얼룩을 지우는 방법을 안다면 유용하게 쓸 수 있겠죠. 그럼 이렇게 일상생활에서 흔히 묻을 수 있는 몇 가지 얼룩들을 지우는 요령에 대해서 알아볼게요.




첫째, 김치 국물이 묻었을 때입니다. 식사를 할 때 간혹 김치국물이 튀는 경우를 우리는 종종 겪게 됩니다. 이럴 때 세탁을 하더라도 불그스름한 김치국물얼룩 의외로 깨끗하게 지워지지가 않습니다. 그럼 이럴 때 어떻게 해야 붉게 물든 얼룩을 깨끗하게 지울 수 있을까요? 방법은 바로 김치국물이 묻은 옷의 얼룩부분 안팎에 양파즙을 바르고 하루쯤 지나서 물로 씻어내면 깨끗해진답니다.



둘째, 간장이나 식초, 소스가 묻었을 때에는 소금을 칫솔에 묻혀서 얼룩을 두드리세요. 그리고 약 30분쯤 그대로 두었다가 이번에는 설탕물을 묻혀서 두드리고 그런 다음에 중성세제로 부분세탁하면 얼룩을 말끔이 지울 수 있답니다.




 셋째, 먹물이 묻었을 때입니다. 이때는 가루비누에 밥풀을 이겨 섞어서 먹물이 묻어진 부분에 바른 다음, 마르기 시작하면 비벼서 세탁하면 시커먼 먹물자국을 지울 수 있답니다.



마지막으로 맥주 등과 같은 알코올 성분의 술이 엎질러져서 얼룩이 생겼을 때에는 곧바로 담배를 피우시는 분이라면 그 곳에 담배 연기를 뿜거나 물수건으로 닦아주면 쉽게 빠지지만 만약 그걸 오래 두었을 경우에는 물과 알코올, 식초를 8:1:1의 비율로 섞은 물에 빨고 헹구면 얼룩을 깨끗하게 제거할 수 있습니다.



잘 지워지지 않아 얼룩진 옷들, 보기도 흉하고 그렇다고 안 입고 버리기에도 아깝죠. 그렇다고 일일히 세탁소에 맡기면 경제적으로 부담도 많이 생기고요. 이젠 특별하고 구하기 힘든 재료가 아닌 누구나 주위에서 구할 수 있는 것으로  옷에 묻은 울긋불긋 얼룩을 깨끗하게 지워 새 옷처럼 오래오래 맘껏 입으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