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광릉 국립수목원을 방문한 뒤 점심을 먹어야겠기에
이 근처 맛집이 어디 있을까 하다가 만두전골 맛집 포천 동이만두로 고고




경기도 포천 소흘읍 직동리 동이손만두, 주차 공간도 넓게 마련되어 있어요.




특이하게도 입구에 들어서니 간단하게 손을 씻을 수 있는 세면대가 마련되어 있네요.




그리고 식당 안으로 들어서니 오른편에 오픈형으로
아주머니들이 만두를 빚고 계시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매장 안은 점심 시간이라 그런지 사람들로 꽉 차 있어
번호표까지 받고 기다렸답니다.




마침내 차례가 되어 자리에 착석,

메뉴판이에요. 이 중에서 무난한 만두전골을 시켰답니다.
4인은 대(大)를 시키면 된다길래 만두전골 大로 주문했어요.
가격은 소 20,000원, 중은 25,000원, 대가 30,000원입니다. 

여기에다 집에 싸가지고 가기 위해 만두포장 2인분 더 시켰어요. 
찐만두 1인분에 6,000원입니다.  

해물파전도 먹고 싶었는데 너무 배부를 것 같아 패스,
참고로 해물파전 가격은 10,000원, 도토리묵 가격도 10,000원이에요.




이렇게 주문하고 조금 기다리니 만두전골이 테이블에 세팅되었어요.




버섯, 야채, 고기가 듬뿍 있는 전골




그리고 손만두와 떡은 접시에 따로 담겨져 나와요.




무김치인데 그릇에 덜어 잘라 놓았고요.




국물이 잘박하게 있는 백김치, 물김치에요.
역시 그릇에 조금 덜어내었어요.




먼저 전골을 끓이고 있습니다.




끓고 있는 동안 나중에 전골 국물에 넣어 먹을 만두 하나 그냥 집어 먹었어요.
김치만두네요. 찬 거라 좀 퍽퍽해요.




전골이 다 익은 듯해서 고기부터 건져 먹었어요. 고기는 질기지 않고 부드럽네요.




미나리, 부추 등 야채랑 같이 먹으면 더 담백하게 먹을 수 있는 것 같아요.




느타리버섯, 팽이, 새송이 등 버섯이 듬뿍 들어 있어 건강에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렇게 건더기 건져 먹다가 만두 몇 개와 떡을 넣었어요.




부드럽게 익혀진 만두,
속에는 두부도 들어 있고 김치만두라 느끼하지 않고 담백하게 먹을 수 있는 것 같아요.




국물은 고기, 야채, 버섯으로 우려져 자극적이지 않은 맛이에요.




배가 불러 만두는 다 넣지 않고 남겨 놓았는데요.
남는 음식 싸 갈수 있도록 비닐봉지가 식당 곳곳에 비치되어 있어 남겨 둔 만두는 싸 갔습니다.




뒤뜰에 후식도 즐길 수 있고 도자기 등을 전시 판매하는 곳도 있다고 하는데
점심만 먹고 바로 발길을 돌렸답니다.
시간 넉넉하신 분들은 두루두루 구경하면 좋겠네요.

동이만두의 만두전골,
어쨌든 저렴하게 그리고 간단하게 점심을 해결할 수 있는 메뉴로는 적당한 것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 | 동이손만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