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즘 세탁기에서 세탁을 하고 나면 옷에 먼지 뭉치들이 묻어있기도 하고, 퀘퀘한 냄새까지 나는데요. 아무래도 세탁조 오염이 그 원인인 것 같아요.

 

세탁기 내부는 습한 환경이기 때문에 세균이나 곰팡이가 번식하는데 최적이라 세탁 시 세탁조에 있는 세균과 곰팡이가 녹아 세탁하는 의류에 묻으면서 냄새도 나고 이물질이 묻기도 하는 것입니다.

 

이걸 방치하면 아토피 피부염이 있거나 피부가 민감하신 분들의 경우 가려움증, 피부트러블이 생기거나 심지어 호흡기 질환에 걸릴 수도 있다고 하니 이럴 때 세탁기 청소 방법으로 세탁조 클리너 같은 전용 세제를 사용하여 깨끗이 청소하는 것도 가족의 건강을 위해서 한 방법인 것 같아요.

 

 

 

그래서 구입한 LG 생활건강 세탁조 크리너에요.

엘지 Mr.홈스타 99.9% 세탁조 클리너 버블워시 세정제인데요.

 

 

 

제품 특징은 발포 거품이 세탁조 속 오염을 깨끗이 제거해준다고 하고요.

99.9% 살균 효과가 있다고 해요.

 

 

 

세정제 속 성분명도 표기되어 있네요.

 

 

 

주의사항도 꼭 확인해야 되겠지요.

 

 

 

사용방법입니다.

 

 

 

대강 제품 설명 살펴보았고, 박스를 뜯으니 속에 100g 중량의 세탁조 클리너가 2봉 들어 있네요. 일반 세탁기 세탁조 청소 시에는 이 두 봉이 다 필요하고요. 드럼세탁기는 1회에 1봉만 사용하면 됩니다.

 

 

 

봉지를 뜯어 보았습니다. 하얀 가루세제인데요. 고운 가루 형태는 아니고 과립형입니다. 그래서 제품 설명에 있듯 가루 날림은 적은 것 같아요.

 

 

 

이걸 드럼 세탁기의 세탁조 청소에 사용해 보겠습니다. 세탁조에 세탁조 크리너 세제 1봉을 넣습니다. 세제 투입구에 넣어서는 안 됩니다.

 

 

 

그리고 뚜껑 닫고 표준코스(세탁-헹굼-탈수)를 1회 작동시킵니다.

 

 

 

드럼 세탁기가 작동 중인데요. 제품명이 세탁조 클리너 버블워시인 만큼 거품이 많이 나더군요. 바로 이 거품이 오염 제거에 효과적이라죠.

 

그런데 락스 냄새가 많이 납니다. 세정과 살균 효과에 좋은 락스와 비슷한 기능을 하는 것 같아요. 만약 밀폐된 공간이라면 환기를 좀 시켜주면 좋을 것 같네요.

 

 

 

그렇게 해서 세탁조가 세척이 되었습니다. 약간 시커먼 찌꺼기가 조금 남아있는 것 같은데요. 오염이 심하면 표준코스로 해서 다시 한 번 추가로 운전하여 헹궈주면 된다고 해요.

 

 

 

그리고 일반 세탁기입니다.

이 세탁기는 구입한지 얼마 안 되어 깨끗한 편이라 청소를 다음으로 미뤘어요.

 

 

 

일반 세탁기에 사용하는 방법은 40도 미지근한 물을 세탁조에 가득 받아놓고, 세탁조 클리너 2봉을 넣어 90분 동안 그대로 두세요. 그리고 표준코스로 1회 작동시킵니다. 작동이 완료된 후 찌꺼기가 남아 있으면 헹굼을 1회 정도 더 추가하면 된다고 해요.

 

 

 

어쨌든 드럼 세탁기의 세탁조 청소를 마쳤습니다. 옛날에는 어차피 물과 세제가 들어가 빨래를 하는 것이니 세탁조가 자연히 씻겨지지 않을까 해서 세탁조 청소할 생각은 하지도 못했는데요.

 

하지만 이 세탁조에서 화장실 변기의 100배의 세균이 검출된다고 하니 그 말 듣고서는 안 할 수가 없는 것 같아요. 그런데 이 세탁조는 속뿐만 아니라 바깥에도 세균이나 곰팡이가 번식한다는데요.

 

이걸 청소할려면 세탁조를 분리해야 되니 전문가가 아닌 이상 불가능하지요. 요즘에는 세탁조를 분리해서 청소해주는 청소전문업체도 있는 모양이더라고요. 어쨌든 세탁조 내부라도 청소하니 속이 시원하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