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즘 생선을 도통 먹지 않은 것 같아 마트에서 갈치를 사욌습니다. 갈치는 그냥 구워 먹어도 맛있지만 조림을 해먹어도 맛있지요. 조린 갈치 살점 떼어 국물 묻혀 밥과 함께 먹으면 밥반찬으로는 그만인 것 같아요.

 

 

 

그럼 갈치조림 만들기 과정 포스팅 하겠어요.

 

 

 

 

갈치조림 만드는 방법, 맛있게 하는 법

 

재료

갈치 2마리, 무 토막, 양파 1/3개,  청양고추 2개, 멸치육수 2컵, 물 0.5컵, 진간장 2.5스푼, 멸치액젓 1.5스푼, 국간장 0.5스푼, 고춧가루 2스푼, 청주 1스푼, 다진마늘 1스푼, 생강즙 약간

 

 

 

먼저 갈치를 손질해야겠죠. 토막 갈치라 다른 것 손질할 것 없이 갈치에 덮인 은색 비늘만 걷어내면 됩니다. 이 은색막은 구아닌이라는 유기염료로 신선할 때는 괜찮지만 신선하지 못하면 비린내의 주범이기도 하고요. 날 것으로 먹는다면 복통과 두드러기를 일으킬 수 있다고 합니다.

 

 

 

은색비늘 걷어낸 갈치를 굵은 소금 넣어 여러 번 헹궈 씻어줍니다.

 

 

 

갈치조림 양념장은

진간장, 멸치액젓, 국간장, 고춧가루, 청주, 다진 마늘, 생강즙을 넣어 섞어둡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조림을 해야 되겠지요.

무는 사각 모양으로 썰어 냄비에 깔아 놓았어요. 잘 익을 수 있게 무는 얇게 썰었습니다.

 

 

 

그리고 손질한 갈치를 얹고요.

 

 

 

만들어 놓은 양념장 반 정도 덜어내 넣었어요. 그리고 멸치육수와 물을 부어 끓입니다.

 

 

 

끓으면 나머지 양념장도 넣고 양파도 넣어 국물을 조금 졸여줍니다.

 

 

 

국물이 자작해지도록 조려지면 청양고추 썰어 넣어 조금만 더 끓이면 됩니다.

 

 

 

이렇게 해서 갈치조림이 완성되었습니다.

사진으로 보니 그릇에 빨간 국물이 묻은 것 같네요. 얼룩덜룩 빨간 건 그릇 무늬랍니다.

 

 

 

어쨌든 따뜻한 밥과 함께 먹으면 맛있는 갈치조림인데요. 갈치는 생선살이 부드러워 정말 좋은 것 같아요. 단점이라면 비린내가 좀 나는 편이죠. 하지만 잘 조리한다면 비린내도 덜 나고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