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어린잎 사다 놓은 것도 있고 해서 샐러드를 해먹을려고 했는데요. 예전에 '집밥 백선생'에서 돼지목살스테이크 만드는 법을 방송했었는데, 그때 함께 먹으면 좋을 곁들이 음식으로 참깨드레싱 샐러드가 소개되었어요.

 

그래서 그때 배운 참깨 샐러드 드레싱을 만들어 각종 야채에 곁들여 보기로, 생각만 해도 고소할 것 같은 참깨 드레싱 소스 만들기입니다.

 

 

'집밥 백선생' 참깨 드레싱 만드는 법, 백종원 참깨소스 만들기

 

 

재료

각종 채소

참깨 1/3컵, 간장 1/3컵, 물 1/3컵, 설탕 2숟가락, 마요네즈 2숟가락

 

 

 

채소 준비해야 되겠지요. 오이, 상추, 양파, 당근 등 각종 채소 준비하면 되는데요.

저는 일단 어린잎을 준비해 놓았고요.

 

 

 

오이랑 상추, 적양배추가 있어 조금 썰어 놓았어요.

 

 

 

이제 소스를 만들면 되겠지요. 드레싱 소스 재료를 믹서에 갈 텐데요. 저는 위 재료의 반 분량만 한 번 해봤어요. 믹서기에 참깨 넣고요.

 

 

 

물을 참깨와 같은 양으로 해서 넣어요.

 

 

 

간장도 같은 양을 넣습니다. 즉 참깨와 간장, 물의 비율은 1:1:1인 셈이지요.

 

 

 

그리고 설탕은 취향껏 넣으면 된다고 해요. 방송에서 두 숟가락을 넣었는데요. 이것도 참깨나 간장, 물과 같은 양으로 넣어주면 좋다고 해요.

 

 

 

다음에 마요네즈도 넣는데요. 마요네즈는 설탕과 같은 양으로 넣어주면 된다고 합니다. 설탕과 같이 두 숟가락을 푹 떠서 넣어주면 된다고 해요.

 

설탕을 다른 재료와 동량으로 한다면 마요네즈도 같은 양, 그렇게 되면 모든 재료의 비율이 1:1:1:1:1이 되는 셈이지요. 어쨌든 설탕과 마요네즈는 취향껏 적절히 넣으면 된다고 해요.

 

 

 

그렇게 해서 갈아줍니다. 믹서기 성능이 별로인지 참깨가 곱게 갈리지는 않았네요.

이렇게 소스는 준비해 놓았고요.

 

 

 

그릇에 각종 야채 섞어 담았고요.

 

 

 

참깨 드레싱을 곁들여 주었어요.

 

 

 

참깨의 고소함도 느껴지고요. 설탕의 단맛, 그리고 간장의 짠맛이 어우러진 맛이에요. 그런데 제가 계량을 잘못해서인지 소스만 맛보았을 때에는 제법 많이 짜더라고요. 채소와 어우러지니 역시 짭조름하긴 하지만 그런대로 먹을만 했어요. 두부 샐러드 소스로 먹으면 맛있을 것 같네요.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