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메뉴가 바로 짜장면이나 탕수육 등 중국 음식인 것 같아요. 보통 때에는 집에서 중국집에 전화 걸어 배달시켜 편하게 먹지만 외식 기분도 낼 겸 직접 중식당에 찾아가 먹기로 하고 어디로 갈까 하다가 예전에 부천 범박동 중국집 맛집 차이나몽이 괜찮았던 것 같아 또 방문하였습니다.

 

차이나몽은 배달도 되는 모양이던데 저희 집과 아주 먼 거리는 아니지만 그렇다고 배달시키기에 가까운 거리도 아니라 직접 가서 먹는답니다.

 

 

 

부천 차이나몽 중국음식점은 범박동 힐스테이트 2단지 상가에 있어요. 2층인데요. 계단을 걸어서 올라가면 이렇게 입구에 몇 가지 메뉴가 가격과 함께 적혀져 있어요.

 

그런데 차이나몽을 검색하니 부천뿐만 아니라 김포에도 있더군요. 체인점인지 아닌지는 잘 모르겠어요. 어쨌든 아파트 상가 내에 있는 동네 중국 음식점치고는 분위기나 인테리어가 괜찮은 편이에요. 차이나 레스토랑 같았어요. 주방도 오픈형이고요.

 

 

 

그건 그렇고 저번에 차이나몽에 왔을 때에는 점심세트를 먹었는데요. 이번에는 게살샥스핀스프, 탕수육, 깐풍기를 따로 시켰습니다. 그렇게 주문 후 짜사이랑 단무지, 간장소스가 세팅되었습니다.

 

 

 

차도 한 잔, 자스민차에요.

 

 

 

짜사이 조금 집어먹다보니 먼저 게살샥스핀스프가 나오네요.

 

 

 

게살샥스핀스프이니 게살도 들어있어요. 게맛살이 아니고요. 진짜 게살인 듯해요. 어쨌든 보들보들 부드럽고 맛은 그런대로 괜찮아요.

 

 

 

이건 깐풍기에요. 소(小)인데요. 가격은 21,000원, 대(大)는 29,000원이에요.

 

 

 

불맛도 조금 나는 듯하면서 맛있네요.

 

 

 

이건 몽탕수육, 일반적인 탕수육과 다르게 넓적한 탕수육이지요.

 

 

 

집게로 집어 가위로 잘라서 먹으면 되는데요.

 

 

 

달콤한 소스에 찹쌀 탕수육이라 쫀득하니 맛있어요. 차이나몽에서 제일 인기있는 메뉴인 듯해요. 몽탕수육 가격은 소(小)가 18,000원, 대(大)는 27,000원이에요.

 

 

 

여기까지 먹고 모자르면 더 시킬려고 했는데 배가 별로 고프지 않았을 때 먹었던지라 더 이상 시키지는 않았어요. 그런데 저번에 갔을 때에는 후식으로 아이스크림을 먹었던 것 같은데 이번에는 후식도 안 먹고 나왔네요.

 

어쨌든 그렇게 점심을 해결했어요. 그건 그렇고 오후 3시부터 4시 30분까지 브레이크 타임이 있더군요.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