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면 음식을 평소에 좋아하는 편이라 집에서는 라면을 자주 끓여 먹고요. 밖에서는 자주는 아니지만 가끔 칼국수나 우동을 사먹어요. 얼마 전에는 부천 작동에 위치한 밀밭촌이라는 칼국수집에서 해물칼국수를 맛보았답니다.

 

 

 

부천 작동 칼국수 맛집 밀밭촌 외관입니다. 저희는 자리에 앉아 해물 솥 칼국수를 시켰어요. 솥 칼국수는 2인 이상 주문할 수 있고요. 2인 미만은 그냥 해물칼국수 시키면 됩니다. 가격은 1인에 7,000원으로 같아요. 수제 왕만두도 메뉴에 있는데 역시 7,000원입니다.

 

 

 

해물 칼국수를 시키면 먼저 열무 보리밥이 나와요. 보리밥에 열무김치가 몇 가닥 있고요. 그리고 비벼 먹을 수 있는 된장이 조금 곁들여져 나와요. 다른 곳에는 고추장 비빔장이 나오는 경우 많은데 특이하게 비빔장이 된장소스더라고요.

 

 

 

비벼서 먹으니 짭짤하니 애피타이저로 좋네요.

 

 

 

김치입니다, 칼국수는 뭐니뭐니해도 겉절이 맛이 중요하지요. 그런대로 맛은 괜찮은데요. 겉절이치곤 양념이 많이 과한 듯해요.

 

 

 

그렇게 보리비빔밥을 먹고 김치를 맛보는 동안 칼국수 국물이 끓고 있고요.

 

 

 

면도 다 익혀졌습니다.

 

 

 

해물칼국수다 보니 오징어도 있고 새우도 눈에 띄네요.

 

 

 

바지락도 있어요.

 

 

 

면은 퍼지지 않고 쫄깃하니 맛있네요.

 

 

 

그런데 해물칼국수이지만 해물이 그렇게 많진 않은 것 같아요. 해물을 양껏 먹기 원한다면 조금 실망할 수도..., 그래도 국물은 담백하니 시원한 것 같아요. 어쨌든 아주 맛있다 정도는 아니지만 아예 맛 없지도 않고 무난한 칼국수인 것 같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