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마침 집에 짜파게티랑 얼큰한 너구리 라면이 있어 예전에 한때 유행했었던 짜파꾸리 한 번 끓여 봤어요. 둘 다 각각으로 먹어도 맛있지만 섞어 먹어도 나름 별미이지요. 짜파구리 조리법입니다.

 

 

 

 

짜파구리 레시피, 맛있게 끓이는 법

 

 

짜파게티와 얼큰한 너구리 라면 각각 1봉씩 준비합니다.

 

 

 

스프도 다 꺼내어 놨어요.

 

 

 

냄비나 궁중팬 준비하고요. 일단 물을 끓입니다. 물이 끓으면 짜파게티면, 너구리면 둘 다 넣어요. 건더기 스프도 넣습니다. 그리고 3분 30초 정도 끓입니다.

 

 

 

그리고 면이 물에 자작하게 잠길 정도만 남기고 나머지 물은 버려요.

 

 

 

다음 분말스프를 넣는데요. 짜파게티 스프는 다 넣고 너구리 스프는 다 넣으면 짜니 입맛에 따라 1/2이나 2/3 정도만 넣어요. 저는 반만 넣었어요.

 

 

 

그리고 스프가 골고루 섞어지도록 저어주면서 물을 졸여요. 너구리, 짜파게티 둘 다 면을 넣고 끓이는 시간이 5분 정도 걸리니 앞에 면을 3분 30초 정도 삶았다면 1분 30초 정도 졸여주면 되겠지요.

 

 

 

다 끓인 후 불을 끄고 짜파게티에 동봉된 올리브 조미유를 넣어 버무려 주었습니다.

조미유는 안 넣어도 됩니다.

 

 

 

이렇게 해서 짜파꾸리가 완성되었습니다.

 

 

 

거의 짜파게티 맛인데 약간 너구리 맛이 가미된 맛, 너구리의 매운맛이 살짝 느껴지는 게 짜파게티만 끓였을 때보다 느끼함을 조금 줄여 주는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