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약대동에 위치한 손가면옥.
함흥냉면 전문점으로 본관에 신관까지 매장이 엄청 넓은 대규모 식당이랍니다.
냉면과 갈비탕 손님은 본관으로
고기 먹기 위해서는 신관으로 가면 된답니다.
날씨가 무더운지라 냉면 손님이 엄청 많아 주차장에 차도 빽빽히 들어서 있었어요.






저희  일행은 냉면을 먹기 위해서 본관으로 들어갔어요.
홀에 손님들이 꽉 차 있더군요. 손님 중에 냉면 뿐만 아니라 갈비탕도 많이 드시더라고요.
뭘 먹을까 잠시 고민하다가 섞기미냉면을 주문했어요.
손가면옥에서 물냉면, 비빔냉면은 먹어봤는데
섞기미냉면은 맛보지 않아 무척 궁금하던 찰나 이번에 한 번 맛을 보게 되었죠.



 



먼저 따뜻한 온육수 대령이요.
주전자에 담겨져 있는 육수를 컵에 따라 일단 입을 따뜻하게 데워 볼까요?






뽀얀 육수 국물.
날씨는 덥지만 이열치열로 한 모금 적셔봅니다.
구수한 국물맛.
저는 개인적으로 육수를 좋아하지 않지만
이 따끈한 육수 국물맛에 온다고 하시는 분도 계시라고요.






단무지.
면요리에는 뭐니뭐니해도 단무지가 빠질 수 없죠.
이따 냉면 오면 같이 곁들여 먹으면 OK.







섞기미냉면이 왔습니다.
겉으로 보니 비빔냉면이랑 별반 다른 게 없군요.





 

빨간 양념에 흠뻑 비벼진 모습.
확실히 음식색깔이 붉어야 입맛이 더 돋는 것 같아요.


 





면을 한 번 먹어봅니다.
기다랗고 가느다란 면발.
쫄깃한 면발이 입에 착착 감기네요.






수육이에요.
전혀 질기지 않고 부드러워 입 안에 넣으니 어느새 입 속에서 떠나 목구멍 속으로...







확실히 모르지만 아마 홍어회인 것 같아요.
씹는 식감이 더 즐거운 양념회.







아삭아삭 씹히면서 시원한 맛을 한층 돋아주는 배채와 오이채.







냉면에 빠질 수 없는 삶은 달걀까지.
매운 양념에 버무린 냉면 먹다가 삶은 달걀 먹으면 매운 맛이 조금은 가시는 것 같아요.


손가면옥의 섞기미냉면. 약간 매운 듯하면서도 달콤한 맛. 개인적으로 손가면옥의 물냉면은 그저그런 것 같은데 비빔냉면은 맛있는 것 같아요. 섞기미냉면도 비빔냉면이랍니다. 이 가게에서 판매하는 비빔냉면과 회냉면을 섞어 놓은 것 같아요.


같은 양념에 비빔냉면에는 수육, 회냉면은 수육 대신 회가 있는데 바로 섞기미냉면은 수육과 회가 다 있어요. 그러니 수육, 회 두 가지를 맛볼 수 있으니 얼마나 좋은 지 몰라요. 게다가 값도 비빔냉면, 회냉면, 섞기미냉면 모두 다 7000원으로 동일하답니다. 비빔냉면, 회냉면 중 뭐를 먹을까 고민하시는 분이 계시다면 섞기미냉면을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두 가지를 한꺼번에 맛볼 수 있으니까요.


그 지긋지긋한 여름이 이제 점점 멀어지고 있네요. 아직까지 덥긴 하지만 그래도 가을을 맞이한다는 기대감으로 조금은 견딜만 하죠. 이니 어떤 분들은 떠나가는 여름을 아쉬워하시는 분도 계실 수 있겠지만요. 아무튼 추석도 얼마남지 않은 그야말로 가을의 문턱에 들어섰지만 마지막 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이럴때 시원한 냉면 한 그릇으로 더운 기운 조금이라도 식히면 어떨까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약대동 | 손가면옥
도움말 Daum 지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