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도토리묵을 시골에 사시는 친척분에게 얻었는데
시중에서 흔히 사서 먹는 도토리묵과는 차원이 다르네요.
직접 도토리를 갈아 묵을 만드셨다고 하는데
진한 맛이 그 어떤 것과는 비교가 안 되는군요.

맛있는 도토리묵 그냥 묵간장과 곁들여 반찬으로 먹어도 맛있겠지만
날씨가 날씨이니만큼 따뜻한 국물과 함께 먹으면 좋겠다 싶어 도토리묵국을 끓였답니다.




따근한 묵국, 묵을 먹을 때 보통 저는 차게 해서 먹는 편인데
또 이렇게 해 먹는 것은 처음이네요.




어쨌든 선선한 날씨에는 왠지 따끈한 음식이 제격이죠.






도토리묵국 만드는법, 묵국수 만들기


재료
도토리묵, 멸치육수, 조갯살
조선간장(멸치액젓), 진간장, 고춧가루, 다진마늘, 쪽파, 김


 

도토리묵은 떫은 맛이 덜 나게 하기 위해 찬물에 담가 놓습니다.


 

물에 담가 놓은 도토리묵은 길쭉하게 썰어 주시구요.
묵국물은 멸치, 새우, 표고버섯,무, 대파, 다시마 넣어 우려낸 멸치육수에
잘게 썬 조갯살 넣어 끓여 줍니다.


 

도토리묵국 양념장은 진간장에 조선간장을 1:1 비율로 넣는데요.
조선간장 대신 액젓 넣어도 됩니다.
그리고 고춧가루에 다진마늘, 쪽파 잘게 썰어 넣습니다.




그릇에 도토리묵 썰어놓은 것 넣고 따끈하게 데운 육수 붓습니다.
그리고 양념장 넣은 뒤 구운 김가루를 솔솔 뿌려주면 도토리묵국수가 완성됩니다.




묵은 미끄덩거려 먹기 힘드는데요.
이렇게 국물과 함께 숟가락으로 떠 먹으니
손쉽게 먹을 수 도 있고 담백하니 맛있는 것 같아요.
끼니 대용으로 한 그릇 먹으니 위도 부담스럽지 않고
가을 별미음식으로 가볍게 먹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