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한국인 10명 중 8명이 허리 통증으로 고통을 받은 적이 있다고 할 만큼 대다수의 많은 분들이 요통을 겪고 있습니다. 게다가 요즘은 세대를 불문하고 허리 통증을 호소하기도 하는데요.

 

일시적인 통증으로 생각하고 방치하는 경우도 있지만 인체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척추의 통증, 즉 허리 통증을 방치할 경우 전신 건강에도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럼 대한민국 척추 3대 질환 중 하나인 허리디스크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디스크란?

 

흔히 말하는 디스크라는 병명의 정확한 명칭은 척추 추간판 탈출증이라고 합니다. 이는 척추와 척추 뼈 사이에서 몸의 충격을 흡수하는 추간판, 일명 디스크가 돌출되는 질환을 말하는 것으로, 디스크의 주원인은 추간판의 노화로 인해 미세손상이 일어나고 찢어져 파열에 이르게 되는 것이라고 합니다.

 

 

허리 디스크 증상은?

 

빠져나온 디스크는 신경을 압박하고 주변에 혈액 공급을 방해하게 되는데요. 이로 인해 염증 반응을 일으켜 다리까지 영향을 미쳐 허리 디스크의 경우 요통과 함께 다리까지 저린 증상, 즉 다리 저림이 특징으로 최악의 경우에는 하지가 마비되는 증상이 발생할 수도 있는 것입니다.

 

 

허리 디스크 발병시 치료는?

 

디스크는 심각한 마비나 생활이 불가능한 정도가 아니면 무리한 운동 자제와 충분한 휴식만으로도 약물이나 물리치료없이 80% 이상 호전된다고 합니다.

 

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20% 미만으로 초기에 마비 증상이 심하거나 마비 상태가 점진적으로 진행하는 경우에 수술적인 치료를 고려해볼만하고, 허리 디스크 환자의 적절한 치료 시기는 배변 장애나 심각한 하지 마비, 또는 일상 생활이 힘들 정도로 통증이 지속된 때로 너무 서두를 필요는 없다고 합니다. 자칫 수술로 인해 더 큰 후유증이 생길 수 있다는 뜻이지요.

 

 

허리가 아플 때 허리보호대 착용은?

 

허리보호대는 지지대 역할을 하기 때문에 디스크 발병 시 통증을 완화시키는 데에는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만약 오랫동안 장기간 계속 착용하다보면 허리근력이 약화되므로 결과적으로는 그렇게 좋다고 할 수 없는 것이지요.

 

 

허리를 밟는 것은 어떨까?

 

어릴 때 기억을 더듬어보면 저희 아버지께서 가끔 등이나 다리를 밟으라고 시키셨는데요. 손으로 주무르는 것보다 밟으면 더 힘이 주어지니 안마효과가 더 크게 느껴져서 그렇게 하지 않으셨나 싶네요.

 

이처럼 허리밟기 즉 발로 밟는 것은 어린아이처럼 가벼울 경우에는 별 상관없지만 골다공증 환자일 경우에는 골절 위험이 있으므로 체중이 많이 나가는 무거운 사람이 밟는 것은 삼가하도록 합니다.

 

 

자전거 타기, 허리 건강에 좋을까?

 

자전거를 탈 때에는 장시간 허리를 구부리는 자세가 되지요. 따라서 허리 디스크 환자의 경우는 요통 증세가 더 악화될 수 있는 등 허리질환자에게는 좋은 운동이라고 할 수 없겠네요.

 

 

우리 인체에 있어 중심인 척추, 이 척추로 인해 기본적으로 걸을 수 있고 움직일 수 있는 것이지요. 그만큼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데요. 평소 허리 건강을 위해 올바른 자세 유지하고 무리가 가지 않도록 잘 관리하는 것이 중요할 듯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