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샴푸 다 쓰고 난 뒤 새로 구입할 때 리필용으로 구입하는 경우 많습니다. 저역시 더 저렴하기에 리필제품 구입해서 기존에 사용했던 샴푸통에다 넣어 사용하는데요.

 

하지만 이렇게 사용할 경우 녹농균을 비롯한 각종 세균에 감염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럼 대체 녹농균이 뭔지, 녹농균 감염 예방을 위한 대처법은 무엇인지 알아보겠습니다.

 

 

녹농균이란?

 

젖은 땅이나 물에서 흔히 발견되는 박테리아의 일종으로, 동물과 식물에 질병을 일으킬 수 있는 기회성 병원체입니다.

 

 

녹농균에 감염되어 나타나는 증상

 

녹농균은 건강한 사람들에게는 병을 잘 일으키진 않지만 한 번 일으키게 되면 중한 병들이거나 치료가 잘 안 되는 질환들이 많이 발생하는데요.

 

예를 들어 녹농균으로 인하여 중이염이 걸렸을 경우, 일반적인 항생제로는 분비물이 잘 조절되지 않고, 증상이 좋아지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패혈증을 일으킬 수도 있는데, 면역이 떨어져 있거나 다른 질환이 있는 분들의 경우 사망에까지 이를 수도 있다고 합니다.

 

이처럼 녹농균은 병원에서 높은 항생제에 내성을 보이는 균으로, 몇몇 녹농균들은 슈퍼 박테리아로 분류되어 특별 관리 대상으로 올라와 있기도 한다네요.

 

 

그럼 왜 리필용 샴푸를 기존 사용하던 샴푸통에 넣어 사용하는 경우 녹농균에 노출되기 쉬울까?

 

샴푸통 안은 아무래도 습기찬 욕실에서 사용하는 것이다 보니 습한 환경이 잘 조성되고, 완전히 건조가 잘 안 되기 때문에 균이 자랄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균에 노출되었다면 기존통을 재활용하여 샴푸를 리필하여 사용한다는 것은 위험하겠죠.

 

 

우리 주위에 녹농균 감염의 위험 곳곳에 있어

 

녹농균은 샴푸통뿐 아니라 집안 곳곳에서 검출될 수 있는데요. 욕조에 있는 샤워기 꼭지에서도 인간에게 감염을 줄 수 있는 병원성 세균이 많이 검출되며, 식기건조기 받침, 정수기 받침, 수저통 등 습기가 많이 고일 수 있는 어떤 곳이든 녹농균이 검출될 수 있습니다.

 

 

치명적인 녹농균 예방, 대처 방법은 없을까?

 

▶물로 헹군 샴푸 통은 완전히 건조시킨 후 리필제품을 채웁니다.

▶습기기 많이 고일 수 있는 것들은 모두 잘 건조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손에 물기가 남아있지 않도록 수건으로 꼼꼼히 닦습니다.

▶귀에 물이 들어갔을 경우 면봉을 귀 속에 넣는 건 금물, 귀를 가볍게 흔들거나 귀 입구만 물기를 제거합니다.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해 귓속을 잘 말리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습기 하면 일반적으로 곰팡이만 생각했지 무시무시한 녹농균에 감염되리라고는 생각하지 못할 수도 있는데요. 하지만 습기가 많은 주방이나 욕실 등 집안 곳곳에 녹농균이 검출될 수 있으니 습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식기 등을 씻고 난 뒤에는 잘 닦아 건조시키는 것이 좋을 듯하네요.

 

그리고 샴푸, 주방세제 등 리필제품 교환할 때 반드기 씻어 완전히 말린 후 리필 내용물을 넣어야 한다는 사실, 당장 저부터 실천해야 되겠군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