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마트에 가면 거의 모든 것 다 살 수 있지만 가끔 전통시장도 이용하는 편인데요. 제가 가끔 가는 부천남부역 쪽에 위치한 재래시장인 부천 자유시장, 그 곳에는 줄을 기다랗게 서서 뭔가 사는 사람들을 볼 수 있습니다. 바로 꽈배기 맛집, 행복한 찹쌀 꽈배기를 살려고 하는 사람들이에요.

 

오며 가며 줄을 서면서까지 기다려서 꽤배기를 사는 모습이 신기하기도 하고, 얼마나 맛있길래, 뭔가 다른 맛일까 궁금도 해서 한 번 사먹어야지 하면서도 노점이라 밖에서 기다리면서까지 사기에는 날씨도 너무 춥고 해 그냥 발길을 돌리곤 했었어요.

 

 

 

그런데 저번 주말에 행복한 찹쌀 꽈배기 드디어 사서 맛보게 되었답니다. 꽈배기 도넛 한 개 가격은 500원, 3000원에 6개 구입하였어요.

 

 

 

일단 보기에는 그냥 저런 도넛 같습니다.

 

 

 

꽈배기란 반죽을 길게 늘어뜨려 꼬아서 기름에 튀긴 것이죠. 이것도 별반 다를 건 없지만 다른 꽈배기는 적어도 두 세번 정도는 꼬은 것 같은데 이건 딱 한 번 정도 꼬은 듯, 만 듯한 형태네요.

 

 

 

겉에 설탕을 묻히는 건 똑같고요. 그런데 보통 꽈배기를 만들 때 반죽에 마른 밀가루를 묻히는데 이건 하얀 밀가루가 아닌 노란 가루를 묻히더라고요. 뭔지 물어보니 콩가루와 옥수수가루라고 하네요.

 

 

 

어쨌든 맛을 보니 찹쌀가루가 들어있어서인지 꽈배기빵이 쫀득한 편이네요.

 

 

 

맛은 달면서 고소한 맛도 느낄 수 있어요. 어쨌든 길거리에서 파는 빵치고는 깔끔한 맛이고 맛있는 것 같네요. 줄을 서면서까지 먹는 이유를 조금은 알겠네요.

 

 

 

그런데 이것도 한두 개 정도까지는 정말 맛있게 먹을 수 있는데요. 좀 많이 먹다 보면 기름에 튀긴 꽈배기 도너츠라 조금 느끼하긴 합니다. 적당한 양으로 가끔 사 먹으면 괜찮을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