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경기도 용인시에 있는 와우정사를 둘러본 뒤 배도 출출하고 가까운 곳에 점심을 해결할 용인 와우정사 근처 맛집 어디가 좋을까 살펴보다가 절 입구에 있는 풍뎅이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용인 와우정사 입구에서 바로 보이는 풍뎅이 식당이에요.

지붕이 마치 버섯모양 같지요. 둥그스러운 게 건물모양이 예쁘네요.

 

 

 

계단으로 올라가는 중

 

 

 

들어서서 룸으로 안내받았어요. 룸 천장을 올려다 보니 조명등이 고풍스럽네요,

 

 

 

이제 주문을 해야 되겠지요. 해물칼국수, 불고기덮밥, 돌솥비빔밥, 돈까스, 해물파전 등 메뉴가 다양한데 이것저것 맛보고 싶어 아예 정식 세트로 주문하였어요.

 

들꽃 정식 세트로 주문했는데 가격은 1인에 20,000원이네요. 앞에 코스로 몇 가지 나오고 돌솥비빔밥, 연어회덮밥, 불고기덮밥, 돈까스, 황태구이 중 하나 선택해서 먹으면 되는 메뉴인데요. 저희는 나눠 먹기로 하고 선택메뉴로 각각 돌솥비빔밥, 돈까스, 황태구이를 주문했어요.

 

 

 

주문 뒤 기다리는 중

 

 

 

먼저 스프가 나왔습니다.

 

 

 

시판되는 인스턴트 스프랑 맛이 비슷,

배도 고프던 차에 스프를 허겁지겁 단숨에 먹었네요.

 

 

 

그린샐러드에요.

 

 

 

아삭아삭한 양배추와 양상추에 소스는 향긋한 게 유자청이 가미된 유자소스인 것 같아요.

 

 

 

그리고 밑반찬들 나왔습니다. 김치에 시금치나물, 북어채무침, 메추리알 조림 등

 

 

 

이건 생선껍질인지 뭔지 모르겠지만 달콤한 게 맛있네요.

 

 

 

다음 해물파전입니다.

 

 

 

파와 해물이 들어있는 해물파전, 따뜻할 때 먹으니 맛있네요.

 

 

 

떡갈비에요. 양이 좀 부실한 듯 보입니다.

 

 

 

어쨌든 떡갈비, 달콤하니 그런대로 맛은 괜찮은 편인 것 같아요.

 

 

 

식사메뉴가 나왔습니다. 먼저 돈까스에요. 돈가스에 밥에 샐러드

 

 

 

한조각 떼어 먹어보니 뒷맛이 약간 쓴맛이 나네요. 돈가스는 별로인 것 같아요.

 

 

 

이건 돌솥비빔밥이에요. 각종나물에 가운데 계란노른자가 쏙~

 

 

 

비벼서 한입~

 

 

 

이건 황태구이입니다.

 

 

 

달콤한 양념에 기름에 구운 듯해 고소함이 느껴지네요.

 

 

 

요렇게 식사를 마무리 하였고요. 디저트로 매실차까지 마셨습니다. 그렇게 푸짐하게 먹은 느낌은 안 나는데요. 이것저것 먹다보니 배는 부르더라고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