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백종원 프랜차이즈 정말 많지요. 원조쌈밥집, 역전우동, 홍콩반점 등 여러 군데 가봤는데, 본가는 아직 한 번도 가보지 못했어요. 오랜만에 고기가 먹고 싶기도 해 휴일에 백종원의 본가에서 점심을 해결했답니다.

 

 

 

백종원의 본가, 부천 중동점이에요.

본가라 하면 뭐니뭐니해도 우삼겹이 먼저 떠오르지요.

 

 

 

우삼겹살이라는 메뉴를 최초로 개발한 곳이기도 한데요.

본가 우삼겹 1인분 가격은 11,000원입니다.

 

 

 

우삼겹을 주문했더니 먼저 곁들이 반찬부터 나옵니다. 이건 무생채에요. 고기와 함께 먹으면 좋은 무생채, 달작지근한 맛이네요.

 

 

 

파무침이에요. 파무침 역시 달콤하네요.

 

 

 

시원한 물김치이고요.

 

 

 

샐러드입니다. 샐러드 소스도 많이 단 편이네요.

 

 

 

그리고 각종의 쌈채소들이에요.

 

 

 

그릇에 담긴 생우삽겹은 사진으로 못 남겼네요. 우삼겹은 소스가 곁들여져 있어요. 어느 정도의 시간 동안 재운 양념 고기와 달리 즉석으로 소스를 넣은 듯합니다. 어쨌든 불판에 놓아 구워서 먹으면 되지요.

 

 

 

다 구워진 우삼겹, 워낙 고기가 얇게 썰어진 상태라 금방 구워집니다.

얇으면 뿌린 소스도 잘 배여지지요.

 

 

 

사진은 못 찍었지만 요걸 무생채나 파절임과 곁들여 따로 나오는 소스에 찍어 먹어도 되고요. 쌈채소에 싸서 쌈장과 곁들여 먹어도 됩니다. 아무래도 기름이 많이 붙어있는 부위라 고소하니 맛있네요.

 

 

 

그렇게 고기 구워먹다가 차돌박이 된장찌개도 시켰답니다. 본가 차돌된장찌개는 비빔야채와 밥이 함께 나오는데요. 비빔야채에 밥을 넣고 차돌된장찌개 넣어 비벼먹으면 됩니다. 가격은 6,000원이에요.

 

 

 

그런데 차돌박이 된징찌개가 굉장히 짜네요. 짜서인지 생각보다 별로인 것 같아요.

 

 

 

어쨌든 배불리 먹었어요. 많이 먹으면 느끼할 듯 하지만 완전 생우삼겹이 아니고 양념 소스가 곁들여진 거라 그나마 덜 느끼했던 것 같아요.

 

그리고 반찬들은 대체로 단 편, 조금 덜 달았으면 좋겠더라고요. 그렇게 식사는 끝냈고 디저트로 자판기에 커피 한 잔 빼먹었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1120 | 본가 부천중동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