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부천 자유시장에 갔다가 '밥보다 국수'라는 국수집에서 저렴한 국수나 사먹을까 했는데요. 한창 손님들로 붐비는 점심시간이라 줄을 서야 되기에 다른 데 먹을 곳이 없나 하고 걸어가던 중 칼국수집이 하나 보이길래 들어갔습니다.

 

 

 

부천 자유시장이에요. 간판에 임수림 홍두깨 손칼국수라고 되어 있는데요. 이 칼국수집의 경우 '생생 정보통'과 '생방송 투데이'에도 소개된 모양인데 자유시장에 생긴지는 얼마 되지 않았으니 그렇다면 원래 있던 곳에서 이곳 자유시장으로 이전했는가 봅니다.

 

 

 

어쨌든 들어가니 서빙하시는 분이 김치부터 놓더라고요. 그리고 주문을 받아 칼국수를 시켰어요. 칼국수 외 잔치국수 등 몇 가지 메뉴가 있는데요.

 

칼국수 가격은 1인분에 3,500원, 비교적 저렴한 칼국수집인 것 같아요. 계산은 선불이고, 카드는 받지 않고 현금만 받는 모양입니다.

 

 

 

어쨌든 주문하고 기다렸는데요. 직접 홍두깨로 밀어 면을 만들어 삶다 보니 주문 뒤 약간 기다리는 시간이 있긴 합니다. 그렇게 조금 기다리다가 따끈한 칼국수가 나왔습니다. 일단 보기에 푸짐해 보이네요.

 

 

 

호박채가 놓여져 있고요. 김이 있어요.

 

 

 

그리고 동글동글 조그만 옹심이 만두가 세 개 들어 있네요.

 

 

 

이건 양념장인데요. 넣으면 더 맛있겠지만 매울 수도 있다니 아예 넣지 않았어요.

 

 

 

후춧가루만 톡톡 넣었답니다.

 

 

 

먹어보니 면은 손칼국수라 그런지 쫄깃한 편이고요. 국물도 담백하니 괜찮은 것 같아요.

 

 

 

비록  세 개만이지만 옹심이 만두 먹는 재미도 있네요. 정말 속에는 만두속이 들어 있어요. 어쨌든 한 그릇을 잘 비웠답니다. 가격도 저렴한 편이고 가격에 비해 맛도 그리 많이 떨어지지는 않고요. 가성비는 괜찮은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