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이번에 육수낼 때 함께 곁들여 넣을려고 말린 청어새끼, 즉 솔치를 한 박스 구입했습니다. 가격은 멸치보다 비싸더라고요.

 

 

 

건어물 가게에서 솔치 1.5kg 한 박스를 30,000원에 구입했어요.

 

 

 

솔치입니다.

 

 

 

저번에 구입했을 때에는 크기가 제법 컸었는데 이건 크기가 적당한 게 괜찮네요.

 

 

 

모양은 멸치랑 비슷한 듯 보이지만 몸통 모양이 멸치보다 납작합니다.

 

 

 

우리가 흔히들 똥이라고 하는 내장은 몸집에 비하면 작은 편이에요.

 

 

 

보통 육수 낸다 하면 대부분 멸치로 내고요. 디포리를 넣기도 합니다. 요즘 저는 솔치도 넣는데요. 담백하면서 깔끔하니 괜찮은 것 같아요.

 

 

 

보관은 지퍼백에 넣어 냉동실에 보관하면 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