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뜨근한 게 먹고 싶었지만 나가서 사먹기는 귀찮았던 차 마침 제 동생이 홍반장 신의주찹쌀순대 가게에서 뼈해장국을 사왔더라고요. 국물 요리의 경우 굳이 매장이 아니더라도 포장으로 사 와 집에서 데워 먹어도 괜찮은 것 같아요.

 

 

 

홍반장 신의주 찹쌀순대 전문점 마포구청점에서 사 왔다고 합니다.

찹쌀순대, 순대국, 감자탕 전문인가 봐요.

 

 

 

비닐팩에 흐르지 않게 잘 포장해서 왔어요. 이게 2인분이에요. 매장에서 먹으면 뼈다귀 해장국이 7,000원인가 8,000원 정도 한다고 하는데요. 이렇게 포장해 오면 1인분에 5,000원이라고 해요. 2인분이니 10,000원입니다.

 

 

 

냄비에 덜어내었습니다.

 

 

 

그리고 팔팔 끓여주었습니다.

 

 

 

뼈다귀는 2인분에 총 네 개가 들어 있더라고요. 1인분에 뼈다귀 두 개 정도인 것 같습니다. 그런데 뼈에 살이 그렇게 많이 붙어 있는 건 아닌 것 같아요.

 

 

 

이 뼈에는 그래도 살이 좀 많이 붙어 있네요.

 

 

 

우거지입니다. 저는 사실 뼈다귀 해장국에 들어있는 우거지가 더 맛있더라고요.

 

 

 

어쨌든 빨간 비주얼의 뼈다귀해장국, 칼칼한 맛이라고 해야 할까요? 아주 매운 게 아니라 매운 것 잘 못 드시는 분도 먹을 수 있을 정도에요. 그리고 누린내도 나지 않고 감칠맛이 도는 게 맛은 괜찮더라고요.

 

 

 

밥에 말아 후루룩 먹었습니다. 이렇게 먹으면 특별한 반찬이 필요없지요.

 

 

 

가끔 밥하기 귀찮을 때 포장해 가지고 와 집에서 데워 먹으면 저렴하게 뼈다귀 해장국을 먹을 수 있으니 좋은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