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주말만 되면 치킨, 피자 요런 게 당기네요. 그래서 이번 주말에도 피자를 시켜 먹었는데요.
두 가지 피자를 한 번에 맛볼 수 있는 더블박스, 피자헛 더블 박스를 시켰답니다.
더블박스는 크림치킨, 텐더비프, 골든포테이토, 까망베르
네 가지 종류의 피자헛 더스페셜피자 중 두 가지를 선택하는 것이에요.
피자헛 더블박스 사이즈는 M(미디엄)이며 한 판당 가격은 15,900이니 두 판은 31,800원이지만
더블박스는 할인된 가격으로 25,000원이에요. 결국 6,800원이 할인된 가격이네요.




제가 주문한 피자는 더스페셜 골든포테이토와 텐더비프에요. 드디어 도착되었네요.




박스를 여니 먼저 상단에 텐더비프 피자가 있고요.




아랫단에 골든 포테이토 피자가 있네요. 보기만 해도 푸짐하게 보여요.




먼저 골든 포테이토 피자에요. 제가 좋아하는 피자 중의 하나인데요.
토핑은 매쉬 포테이토와 케이준 포테이토, 그린빈, 베이컨, 
BBQ햄, 모짜렐라치즈, 체다치즈 등이 어우러져 있어요.




특히 으깬 감자 매쉬 포테이토는 달걀프라이처럼 봉긋 솟아오른 듯한 모습인데요.
부드러운 맛에 입안에 넣으면 살살 녹는 듯~




이건 또 다른 피자, 더스페셜 텐더비프 피자에요.
쇠고기 안심살과 모짜렐라 치즈, 피망, 양파,
마늘, 후레이크, 마요네즈, 통후추가 곁들어진 피자인데요.




고기가 듬뿍 들어있네요. 질기지 않고 잘 씹히는 것 같아요.




피자헛 더블박스, 저희 집에서는 피자를 시킬 때 라지나 패밀리 사이즈를 주문하는 편이데요.
한두 조각 먹다보면 맛이 조금 질리는 듯한데
더블 피자는 이 피자도 맛보고 저 피자도 맛보니 질릴 틈이 없네요.
두판이긴 하지만 미디엄 사이즈라 저희집 식구들 먹기에 부담스럽지 않은 것 같아요.
그나저나 더블박스 자주 이용할 듯해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