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평상시에 여러 가지 식품이나 먹다 남은 음식물들 보관하여야 할 것들이 너무 많은 것 같아요. 이러한 음식물들 잘 보관하지 않으면 눅눅해져 먹기 곤란하게 되기도 하고 벌레로 들끓기도 하지요.

물론 밀폐용기에 보관하면 되지만 이 많은 것들을 밀폐통에 보관할 만큼 밀폐용기가 많은 것도 아니고요. 그냥 비닐 봉지에 넣어 대강 묶어 보관하기 마련인데요. 이때 비닐봉지마개로 손쉽게 보관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볼 텐데요. 흔히들 많은 분들이 많이 알고 있는 방법이죠.

 

추억의 간식, 뻥튀기, 길거리에서 한 봉지 샀는데요.

 

 

 

오랜만에 먹으니 옛날 생각도 나고, 하나 둘씩 자꾸 먹게 되는데요.
하지만 제법 많은 양이라 한꺼번에 다 먹을 수는 없고요.
보관을 해야 되는데 부피가 크다 보니 넣을만한 밀폐통도 없고
그렇다고 비닐봉지째 그냥 묶기만 하면 금세 눅눅해지죠.
이 뻥튀기는 바삭함이 생명이니 눅눅해지면
그야말로 뻥튀기로서의 생명은 끝나는 것이 아닐까요?

 

 

 

그래서 흔히들 많이 활용하고 있는 페트병 마개로 봉하기로~
페트병 재활용한 마개인데요.
생수병, 간장병 등 페트병 윗부분을 잘라놓은 것이에요.

 

 

 

비닐봉지에 담겨져 있는 뻥튀기 과자,
잘라 놓은 페트병 윗부분을 비닐봉지에 끼워 넣습니다.

 

 

 

그리고 병뚜껑 입구로 빠져나온 비닐봉지를 뒤집어 씌워 놓습니다.

 

 

 

그리고 페트병 마개로 밀봉합니다.

 

 

 

이렇게 밀봉하면 과자같은 경우 눅눅하지 않고 바삭하게 보관할 수 있고요.
과자뿐 아니라 다른 식품들도 좀 더 손쉽게 봉지째 밀봉할 수 있기 때문에
페트병 버리기 전에 윗부분만 잘라 몇 개 보관해 두었다가 필요할 때 활용하면 좋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