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날씨가 무더우니 전기요금이 두렵긴 하지만 어쩔 수 없이 에어컨을 사용하는 가정이 많습니다. 하지만 에어컨도 잘못 사용한다면 폭발 화재의 위험이 있는 등 각종 사고가 발생할 수 있는데요. 따라서 에어컨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어요.

 

 

일반 멀티탭으로 에어컨 전원 연결 시 위험할 수 있어

 

전원을 콘센트에 바로 연결할 수 없을 경우 주로 멀티탭을 사용하죠. 그런데 에어컨을 작동시킬 때에는 에어컨 전용 멀티탭을 사용해야 합니다. 

 

그 이유는 대체로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는 멀티탭의 용량은 2,000W부터 3,000W까지 정도인데요. 일반 가전제품의 전력량은 냉장고가 500W, 세탁기가 480W, 컴퓨터가 230W, 전자레인지가 1,000W, 오디오가 350W, TV가 120W, 다리미가 1,500W, 선풍기가 50W 정도이므로 이러한 가전제품들은 일반 멀티탭으로도 충분히 수용 가능한 전력량이므로 문제가 없습니다.

 

하지만 에어컨은 일반 가전제품들과 비교해 소비전력량에 있어 많은 차이를 보이는데요. 3,000W 이상의 높은 전력이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에어컨은 콘센트에 단독으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안전합니다.

 

만약 위치상 전원을 콘센트에 바로 연결할 수 없을 때에는 반드시 에어컨 전용 멀티탭을 사용해야 하며, 낮은 용량의 멀티탭 또는 문어발식으로 꽂아 사용하는 것은 대형 화재로까지 이어질 수 있으니 삼가하세요.

 

 

멀티탭 소비전력 확인하는 방법

 

 

멀티탭 밑부분을 보면 제품에 대한 설명이 되어 있습니다. 여기에서 총 전력합계량도 확인할 수 있는데요. 집에 있는 3구 멀티탭을 살펴보았는데 합계 사용 총량이 2,000W 이하라고 하네요. 전력 소비량이 많은 에어컨은 어림도 없겠죠.

 

 

또 다른 멀티탭입니다. 2구 멀티탭인데 합계 사용량이 3,200W 이하로 사용해야 된다고 합니다. 그래도 위 멀티탭보다 수용 전력량이 조금 많은 편이네요. 1구만 쓴다면 가까스로 에어컨을 쓸 수는 있겠지만 이것도 안전할 수는 없을 것 같아요.

 

 

 

어쨌든 위 두 멀티탭을 비교하자면 전선 굵기부터 차이가 나더라고요. 왼쪽이 2,000W용 멀티탭이고요. 오른쪽이 3,200W용 멀티탭입니다. 전력량이 높을수록 전선도 더 굵은 것 같네요. 

 

 

에어컨 전용의 고용량 멀티탭은 위 두 전선보다 더 굵습니다.

 

 

그런데 에어컨 전용 멀티탭이라 해도 이건 어디까지나 차선책이고요. 벽면에 부착되어 있는 콘서트에 직접 꽂아 사용하는 것이 가장 안전한 방법입니다.

 

 

그외 에어컨 안전하게 사용하는 법

 

▶에어컨을 사용할 때 온도 차로 인해 물방울들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것은 각종 호흡기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는데요. 따라서 에어컨을 끄기 전 송풍 기능으로 에어컨 내부를 말려주세요.

 

▶에어컨의 과도한 사용은 냉방병의 원인이 됩니다. 실내외 온도 차를 5~6˚C로 유지해 주고, 두 시간 마다 한 번씩 창문을 열어 내부 공기를 환기시켜 줍니다.

 

▶2주에 한 번 정도 주기적으로 에어컨 필터를 청소하여 곰팡이나 세균 감염도 막아 건강도 지키고, 아울러 필터에 먼지가 끼면 냉방능력도 떨어지게 되는데 전기요금도 절감하세요.

 

 

요즘 주위에서 보면 에어컨 등 냉방기구들에 장시간 노출되다 보니 두통, 재채기, 콧물, 어지러움증 등 감기 아닌 감기 증상으로 고생하시는 분들 많은 것 같아요. 바로 냉방병에 걸린 것인데요.

 

실내외 온도차가 클 경우에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기 쉬우므로 과도한 냉방은 삼가고, 아울러 따뜻한 차 한잔으로 몸을 데워주는 것이 이러한 냉방병을 예방하는 한 방법이라고 하니 너무 덥다고 차가운 것만 드시지 마세요.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