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겨울에 먹는 반찬으로 코다리조림만한 것이 없을 텐데요.

그래서 냉동실에 넣어 둔 명태 코다리 꺼내다가 조림을 해 먹었습니다.

 

 

코다리는 명태를 내장과 아가미를 빼고 4~5마리를 한 코에 꿰어 꾸덕꾸덕 반건조시킨 것을 말하죠. 완전히 말리면 북어이고요. 저는 많이 건조된 북어보다 꾸덕꾸덕 말려진 코다리가 약간 촉촉한 감이 있어 좋더라고요.

 

 

 

그럼 코다리무조림 만들기 해 보겠습니다.

 

 

명태 코다리조림 만드는 법, 코다리무조림 만드는 방법

 

♣재료
코다리 2.5마리, 무 1/4토막, 양파 1/3개,

진간장 10스푼, 고춧가루 5스푼, 물 4컵, 마늘 1.5스푼

 

 

 

 

토막내어 냉동실에 넣어놨던 코다리 꺼내어 씻어 놓았습니다.

 

 

 

 

무는 사각으로 나박나박 썰었고요. 양파는 채썰어 놓았습니다.

 

 

 

 

냄비에 무 깔고 일단 무에 간이 배일 수 있도록

간장 2스푼과 고춧가루 1.5스푼 정도를 넣어 버무려주었습니다.

 

 

 

 

그리고 조림을 위해 무 위에 코다리 놓고 물을 붓는데요. 멸치다시마국물 있으면 멸치육수 넣으면 더 감칠맛 납니다. 그리고 나머지 분량의 간장과 고춧가루를 넣어 끓여줍니다.

 

 

 

 

끓으면 다진 마늘 넣고요.

끓이다가 양파 썰어놓은 것 넣어 무가 물컹할 때까지 마저 조려줍니다.

 

 

 

이렇게 해서 간단하게 코다리조림이 완성되었어요.

 

 

 

쫄깃한 명태살에 물컹하게 조려진 무, 고등어조림과 비슷한 듯하지만 고등어조림과는 또다른 맛이지요. 명태는 기름기가 적어 담백한 맛이 특징인 것 같아요. 이상 겨울 반찬으로 좋은 명태 코다리 요리, 코다림조림이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