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옷들을 대강 정리해 봤는데 버릴 옷들이 왜이리 많은지,
그래서 버릴 헌옷으로 강아지옷 만들기로....둥이옷 정말 오랜만에 만들었네요.



하늘색 티와 청색 티 안 입는 옷으로 만든 강아지옷, 애견원피스에요.
남성옷 두 벌로 만든거라 모자람 없이 넉넉하게 만들 수 있었고요. 
만들고 난 뒤 남은 천조각도 제법 있답니다.




일명 애견 블루 원피스,
단색의 밋밋한 컬러라 포인트로 코사지까지 만들어 달아 준 강아지 원피스에요.



강아지 옷 만드는 방법, 애견옷(강아지 원피스) 만들기 과정




먼저 도안을 그려 잘라주는데요.
등쪽의 윗부분, 등아래 치마부분, 배부분 도안을 그렸고요.
치마부분은 몇 개의 주름을 줄 거라
고려해서 도안을 그리고 주름분 표시도 한 후 잘라주었습니다.




도안대로 천에 그려주는데요. 골선 부분은 도안을 뒤집어 이어서 그려줍니다. 
그리고 시접 0.8cm~1cm 남겨두고 가위로 자릅니다.
목단, 진동둘레단, 밀단 시보리부분도 폭 3cm 정도로 하여 길이에 맞게 자릅니다.




이렇게 도안대로 자른 천 중에서 등 윗부분 원단의 어깨와 배부분 원단 어깨를
겉과 겉이 마주보도록 놓고 박아줍니다.




치마부분은 주름을 잡아 미리 바느질로 고정을 시킵니다.




어깨쪽을 박은 천의 등윗부분과 치마부분을 이을 텐데요. 
역시 겉과 겉을 마주보게 놓고 박습니다.




치마부분을 내려서 한번 더 박아 줍니다.




다음으로 옆선과 옆선을 겉이 마주보게 하여 박습니다.




이제 시보리단을 만들 텐데요.
목부분, 진동둘레부분 2개, 밑단부분 각각 길게 재단되어 있는 천의 양끝을
이어 박아 원통형으로 만듭니다.




그리고 반을 접어 4등분한 위치에 각각 표시해 줍니다.




각각 목, 진동둘레, 밑부분에 겉과 마주보도록 놓고 빙 둘러 박아줍니다.




이렇게 해서 완성이 되었어요.


꽃 코사지 만들기

 

여기에  꽃코사사지를 달아줄 텐데요.
먼저 꽃모양의 원단을 만들기 위해 천을 조각조각 정사각형 모양으로 자릅니다.
그리고 가로 세로로 접고 꽃모양이 나올 수 있게 도안을 그려 대고 가위로 잘라 줍니다.


 

펼치면 이렇게 꽃 모양의 천이 되는데요. 여러 장 만들어 주세요.
저는 작은 코사지라 두 가지 색을 합해서 16장 정도 만들었어요.
몇 장은 그대로 밑판을 쓰기 위해 겹쳐 놓고 바느질로 고정시켜줍니다.


 

그 위에 꽃 모양의 천을 각각 꼬갈 형태로 접어서 이어 붙여주는데
위에 겹쳐 붙여주는 식으로 하여 꽃코사지를 완성시킵니다.




이렇게 만든 코사지를 옷에 바느질로 고정시켜 주었답니다.




헌옷으로 만든 강아지 원피스 완성되었어요.




둥이에게 입혀 봤어요. 사진 찍어대니 자기가 알아서 포즈 잡아줍니다.




앞샷보다 옆샷이 자신 있는지 옆모습 보이면서 살짝 고쳐 앉습니다.




그리고 조금 후 눈꺼풀이 서서히 내려갑니다.
겨우 몇 장 찍었는데 꾸벅꾸벅 졸고 있는 둥이,
할 수 없이 이걸로 애견옷 착용샷은 끝!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