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치즈꾸이떡 사다 놓은 것 구워서 조청에 찍어 먹었는데요. 먹다 보니 조금 심심한 것 같아 양념을 무쳐 먹으면 어떨까 싶어 한 번 떡강정 만들어 봤답니다.

 

 

달콤짭조름한 빨간 양념, 간식으로 먹기에 좋은 고추장 떡강정입니다.

 

 

 

 

떡강정 만들기

 

 

♣재료

 

가래떡이나 떡볶이떡

떡강정 소스▶고추장 1스푼, 케첩 1스푼, 간장 1/2스푼, 설탕 1/2스푼, 물엿이나 조청 1스푼, 청주 1스푼, 다진마늘 1티스푼, 물 3스푼, 후춧가루 약간, 호두나 땅콩

 

 

 

 

먼저 냉동된 떡을 해동시켜야 되겠죠. 해동된 떡을 팬에 기름 약간 두르고 구워 줍니다. 가래떡의 경우 밀도가 높아 튀기면 속이 팽창하면서 터져 위험할 수도 있다고 해서 튀기지는 않았고 그냥 구웠어요.

 

 

  

  

  

 

 떡강정 양념 소스를 만들기 위해 분량의 고추장, 케첩,

간장, 물엿(조청), 설탕, 청주, 다진 마늘, 후춧가루, 물을 섞습니다.

 

 

 

 

팬에 넣어 끓여줍니다. 끓으면 호두나 땅콩 등 견과류 잘게 부셔 넣어 줍니다.

잠깐 한눈 판 사이 양념장이 조금 탔습니다.

 

 

 

 

마지막으로 가스불을 끄고 구운 떡을 넣어 양념으로 버무립니다.

 

 

 

이렇게 해서 떡볶이 떡이나 가래떡으로 만들면 좋을 양념떡 완성되었습니다.

 

 

 

떡이 마른 듯한 느낌이라 많이 딱딱하네요. 떡을 끓는 물에 살짝 삶았다가 구우면 조금 말랑말랑해질 것 같지만 치즈가 들어간 떡이라 아무래도 치즈가 튀어나올 수 있어 그러지는 못했어요. 약간 질긴 듯한 맛은 있지만 양념이 들어가니 그냥 먹는 것과는 또 다른 맛인 것 같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